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ad37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미국 플로리다 고교서 총기난사… 최소 17명 사망

기사승인 2018.02.15  10:33:16

공유
default_news_ad2
14일(현지시각) 미국 플로리다 주 한 고등학교에서 총기난사로 최소 17명의 사망자가 발생했다. < CNN >

[시사위크=정상윤 기자] 미국 플로리다 주의 한 고등학교에서 14일(현지시간) 오후 총기 난사 사건이 발생해 17명이 사망했다고 CNN 등 현지 언론들이 보도했다.

이날 CNN에 따르면 플로리다 주 마이애미 북쪽 72㎞ 지점의 파크랜드에 있는 마조리 스톤맨 더글러스 고교에서 발생했다. 이 학교 출신으로 알려진 범인이 반자동 소총인 AR-15를 난사한 것으로 전해진다.

이날 총기 난사로 현재까지 17명의 사망자가 발생한 것으로 알려진다.

경찰은 과거 이 학교에 다녔던 니콜라스 크루스(19)를 용의자를 붙잡았다. 다만 정확한 범행 동기는 전해지지 않고 있다.

이번 사건은 지난해 11월 텍사스 주 샌안토니오 인근 교회에서 25명의 목숨을 앗아간 총기 난사 사건 이후 가장 많은 인명 피해가 발생한 사건이다.

사건이 발생한 후 도널드 트럼프 미국 대통령은 자신의 트위터에 “내 기도와 위로가 끔찍한 플로리다 총격 사건 희생자 가족에게 전해지길 바란다”며 “학교에서 아이들과 교사, 그리고 누구든 안전하지 않다고 느끼게 해서는 안 된다”고 전했다.

정상윤 기자 jeongsy025@gmail.com

<저작권자 © 시사위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ad40
default_news_ad3
default_nd_ad5
[AD]
default_news_ad4
default_nd_ad3
ad38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default_side_ad2

한컷뉴스

1 2 3
set_P1
ad39
default_side_ad3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