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ad37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중국 시장 포기할 수 없는 기아차… ‘중국통 베테랑’ 영입

기사승인 2017.10.11  21:06:24

공유
default_news_ad2
기아자동차가 풍부한 중국 경험을 갖춘 올렉 손 디자이너를 영입했다. <기아차 제공>

[시사위크=권정두 기자] 중국에서 고전을 면치 못하고 있는 기아자동차가 풍부한 중국 경험을 갖춘 베테랑을 전격 영입했다. 결코 포기할 수 없는 중국 시장에서의 반등을 위해 가능한 모든 방법을 동원하는 모습이다.

기아차는 11일 PSA그룹(푸조시트로엥그룹)에 몸담았던 올렉 손(Oleg Son)을 중국기술연구소 기아차 디자인담당 상무로 영입했다고 밝혔다.

프랑스 국적의 올렉 손 상무는 1988년 자국 자동차 회사인 시트로엥에서 자동차 디자이너 일을 시작했으며, 꾸준히 능력을 인정받아 2003년 총괄디자이너 자리에 올랐다.

특히 그는 2008년부터 2011년까지 중국에서 근무하며 중국 현지화모델의 디자인 개발 프로세스를 정립한 바 있다. 그만큼 중국 시장에 대한 이해도가 높을 뿐 아니라 “30년 넘는 유럽시장 경험보다 중국 시장에서의 경험이 디자이너로서의 삶에 훨씬 더 큰 영향을 끼쳤다”고 말할 정도로 애착이 강하다.

올 들어 중국시장 판매실적이 절반 수준으로 뚝 떨어지는 등 위기를 겪고 있는 기아차에겐 놓치기 아쉬운 인물이다.

기아차는 “올렉 손 상무를 영입함에 따라, BMW 및 창청기차 출신의 피에르 르클레어 기아스타일링담당 상무와 함께 디자인 부문에서 2명의 중국 전문가를 확보하게 됐다”며 “두 사람이 긴밀히 협력해 중국 현지 전략모델의 디자인 경쟁력을 한 단계 끌어올리고, 글로벌 모델 디자인 경쟁력까지 높이는데도 기여할 것으로 기대한다”고 밝혔다.

권정두 기자 swgwon14@sisaweek.com

<저작권자 © 시사위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SPONSORED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default_side_ad2

한컷뉴스

1 2 3
set_P1
ad39
default_side_ad3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